하이라이트

23-Dec-2015

기아나 식량 부족은 매스컴에서 개발 도상국 문제를 다룰 때 자주 언급되지만, 세계 최강국으로 꼽히는 미국 내에도 이 같은 문제가 존재한다.   

센트럴 & 노스이스트 미주리 푸드 뱅크 측에 따르면 미주리 주 일부 지역의 경우 6명 중 1명이 배를 곯는다고 한다. 

이 지역 로타리안인 스티브 덜(Steve Dulle)은 이러한 상황을 개선하기로 마음먹었다. 금년에 6080지구의 총재로 취임하게 된 그는... 전문 보기

17-Dec-2015

멕시코에서 신체 장애인들에 대한 통상적인 인식은 사회의 건설적인 구성원이 될 수 없는 사람들이라는 것이다. 일반적으로 자립 능력이 없고 차별 대상이며 집에서 누군가의 보살핌을 받아야 하는 사람들로 인식되고 있다.

하지만 '이동의 자유를 통한 해방(ALEM)' 단체는 이같은 인식을 변화시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2007년에 설립된 ALEM은 이동에 불편을 겪는 장애인들에게 직업 훈련을 제공해 자립 역량을 개발하고 좋은... 전문 보기

17-Dec-2015

멕시코에서 신체 장애인들에 대한 통상적인 인식은 사회의 건설적인 구성원이 될 수 없는 사람들이라는 것이다. 일반적으로 자립 능력이 없고 차별 대상이며 집에서 누군가의 보살핌을 받아야 하는 사람들로 인식되고 있다.

하지만 '이동의 자유를 통한 해방(ALEM)' 단체는 이같은 인식을 변화시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2007년에 설립된 ALEM은 이동에 불편을 겪는 장애인들에게 직업 훈련을 제공해 자립 역량을 개발하고 좋은... 전문 보기

17-Dec-2015

멕시코에서 신체 장애인들에 대한 통상적인 인식은 사회의 건설적인 구성원이 될 수 없는 사람들이라는 것이다. 일반적으로 자립 능력이 없고 차별 대상이며 집에서 누군가의 보살핌을 받아야 하는 사람들로 인식되고 있다.

하지만 '이동의 자유를 통한 해방(ALEM)' 단체는 이같은 인식을 변화시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2007년에 설립된 ALEM은 이동에 불편을 겪는 장애인들에게 직업 훈련을 제공해 자립 역량을 개발하고 좋은... 전문 보기

17-Dec-2015

멕시코에서 신체 장애인들에 대한 통상적인 인식은 사회의 건설적인 구성원이 될 수 없는 사람들이라는 것이다. 일반적으로 자립 능력이 없고 차별 대상이며 집에서 누군가의 보살핌을 받아야 하는 사람들로 인식되고 있다.

하지만 '이동의 자유를 통한 해방(ALEM)' 단체는 이같은 인식을 변화시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2007년에 설립된 ALEM은 이동에 불편을 겪는 장애인들에게 직업 훈련을 제공해 자립 역량을 개발하고 좋은... 전문 보기

페이지